김지훈, '바벨' 특별출연…박시후·장희진과 호흡
김지훈, '바벨' 특별출연…박시후·장희진과 호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김지훈. 빅픽처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지훈. 빅픽처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지훈이 TV조선 '바벨'에 특별 출연한다.

14일 TV조선 '바벨' 측은 "김지훈이 재벌 3세 태민호 역을 맡는다"고 밝혔다.

드라마 '바벨'은 복수를 위해 인생을 내던진 검사와 재벌과의 결혼으로 인해 인생이 망가진 여배우의 사랑을 다룬 미스터리 격정 멜로물이다. 살인사건과 권력의 암투 속에 드러나는 재벌가의 탐욕스러운 민낯을 그릴 예정이다.

김지훈은 극 중에서 거산그룹의 재벌 3세로 영민하고 예의 바른 만능 스포츠맨 태민호 역을 맡는다. 대한민국 최고의 여배우 한정원(장희진)과 결혼, 재벌 후계자답지 않은 소탈한 모습이지만 후계자 승계 다툼에 휘말리게 된다.

김지훈은 "흡인력 높은 대본에 끌렸고, 무엇보다 KBS '연애 결혼'에서 호흡을 맞췄던 윤성식 감독과 다시 함께 한다는 생각에 출연을 결정했다. 지금까지와 다른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아 기대된다"고 각오를 드러냈다.

한편, '바벨'은 박시후와 장희진이 출연을 확정지은 상태로, 내년 1월 방영할 예정이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