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공영주차장 ‘어르신·임산부 우선 주차구역’ 조성
고양시, 공영주차장 ‘어르신·임산부 우선 주차구역’ 조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는 노인·임산부의 차량사고 예방 및 이동권 확보를 위해 지역 내 공영주차장에 ‘어르신·임산부 우선 주차구역’을 설치·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어르신·임산부 우선 주차구역’이 설치되는 고양시 지역 내 공영주차장은 모두 34곳(165면)이다. 이는 만 70세 이상 노인과 임산부를 위한 특별배려구역으로 자율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노인 및 임산부는 질병 또는 신체 각 부위의 기능저하로 교통약자로 분류되지만 ‘장애인·노인·임산부 등의 편의증진 보장에 관한 법률’ 및 지자체별 조례에 법적 근거가 없어 어르신·임산부 주차구역이 설치된 곳은 많지 않다.

시는 이번 ‘어르신·임산부 우선 주차구역’ 설치로 노인, 임산부의 주차 및 이동 편의성 향상을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노령화 및 저출산 사회에 접어들면서 교통약자에 대한 종합적인 대책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시는 교통약자 이동권 확대 및 사고 예방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추진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