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성화 "쌍둥이 출산, 힘들지만 덕분에 에너지 넘쳐"
정성화 "쌍둥이 출산, 힘들지만 덕분에 에너지 넘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보이는 라디오. SBS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보이는 라디오. SBS

뮤지컬배우 정성화가 다둥이 아빠가 된 소감을 밝혔다.

정성화는 16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타파')에 출연해 "얼마전에 쌍둥이를 낳았다. 그 친구들(쌍둥이 아이들) 때문에 얼굴 푸석해보인다는 말을 듣기 싫어서 많이 먹고 얼굴이 좋아보이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아이들 덕분에 에너지가 샘솟고 있다. 약간 힘들기는 해도 아이들이 주는 에너지는 엄청나다. 저도 거의 개인 시간없이 뮤지컬 연습 끝나면 바로 집으로 간다"고 말했다.

정성화는 "아침에 첫째는 씻겨서 유치원 보내고, 쌍둥이도 같이 아내와 돌보고 있다. 집은 난장판인데 저희들은 스위트하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