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트와이스 비난…"다현 위안부 티셔츠, 불합리한 활동 자금줄"
일본 트와이스 비난…"다현 위안부 티셔츠, 불합리한 활동 자금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정치인 오노데라 마사루가 트와이스 다현의 티셔츠를 언급하며 비난했다. 오노데라 마사루 트위터 캡처
일본 정치인 오노데라 마사루가 트와이스 다현의 티셔츠를 언급하며 비난했다. 오노데라 마사루 트위터 캡처

일본 극우 정치인이 트와이스 다현의 티셔츠를 언급하며 비난했다.

지난 13일 일본 홋카이도 현의원 오노데라 마사루는 자신의 트위터에 "원자폭탄 티셔츠로 일본인을 적으로 돌린 BTS가 '홍백가합전'에 나오지 못한 것은 희소식이지만, 실은 2번이나 출연하는 트와이스의 멤버 다현이 '위안부 티셔츠'를 입었던 것이 밝혀졌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오노데라 마사루는 "이 티셔츠는 한국의 불합리한 위안부 활동의 자금줄"이라며 "NHK는 이런 반일 운동가를 '홍백가합전'에 출전시키는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 다현은 '마리몬드' 흰 티셔츠를 입고 있다. '마리몬드'(Marymond)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돕는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브랜드다.

트와이스 다현을 비난한 오노데라 마사루는 일본 홋카이도 의원으로 자민당 소속 정치인으로 알려졌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