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리탑스, '방구석 사랑' 베일 벗었다…더 깊어진 '정통 발라드'
트리탑스, '방구석 사랑' 베일 벗었다…더 깊어진 '정통 발라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리탑스 '방구석 사랑' 커버 이미지. VL-ent
트리탑스 '방구석 사랑' 커버 이미지. VL-ent

보컬그룹 트리탑스(반형문, 장유준, 김일군, 이우곤)가 다시 한번 애절함을 품고 돌아왔다.

트리탑스는 16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방구석 사랑'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신곡 '방구석 사랑'은 사랑하는 연인에게 '곁에 있다'는 말을 하지 못하는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정통 발라드 곡이다. 용기가 없어 하고 싶은 말을 전하지 못한 마음을 서정적인 가사와 재치 있는 제목으로 표현했다. 특히 리더 반형문과 이도형(of LOHI)의 멜로디에 반형문, 신촉촉이 작사에 참여하며 완성도를 높였다.

트리탑스는 '비라도 내리면'에 이어 이별 감성 가득 담긴 이번 신곡으로 리스너들에게 좀 더 가까이 다가가겠다는 각오다.

앞서 멤버 이우곤이 직접 출연한 싱글 '비라도 내리면' 뮤직비디오는 감각적인 영상미와 세 사람의 애달픈 반전 스토리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신곡 '방구석 사랑' 뮤직비디오에서도 이어지는 내용으로 이우곤, 최시훈, 정다원의 강렬한 연기를 볼 수 있다.

한편 한국과 일본을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트리탑스는 앞으로 일본에서 크리스마스, 연말, 신년 등 다양한 공연을 준비중이다. 또 한국 활동도 놓치지 않고, 팬들과 더욱 가깝게 소통하며 여러 콘텐츠로 만날 예정이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