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남' 민영원, 엄마 된다 "뱃 속에 아기가 생겼어요"
'꽃남' 민영원, 엄마 된다 "뱃 속에 아기가 생겼어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민영원이 임신 소식을 전했다. 민영원 인스타그램
배우 민영원이 임신 소식을 전했다. 민영원 인스타그램

배우 민영원이 직접 임신 소식을 전했다.

민영원은 18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뱃속에 애기가 생겼어요! 스트롱베이비... 제가 나이가 많아 위험요소가 많았어요. 진작 얘기하고 싶었는데~~ 이제야 모든 검사를 잘 마치고 아기가 건강한 안정기가 되어서 이렇게 인사합니다. 오빠랑 하나님 안에서 건강하고 행복한 아기로 잘 키우겠습니다. 축복해 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탁 트인 해변을 배경으로 늘씬한 몸매와 함께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있는 민영원의 모습이 담겨 있다. 사진 속 민영원의 표정에서 세상 가장 행복한 신부의 모습을 볼 수 있다.

민영원은 지난 9월 16일 6살 연상의 사업가 김영민 씨와 결혼식을 올렸다. 민영원과 김영민 씨는 화장품 회사 대표와 모델로 처음 만나 교제 5개월 만에 부부가 됐고, 결혼 2개월 만에 임신 소식을 전했다.

민영원은 서울예술대학 영화과를 졸업하고, 2003년 SBS 청춘 드라마 '스무살'로 데뷔했다. '꽃보다 남자'에도 출연한 민영원은 이미숙 역을 맡아 국지연, 고(故) 장자연과 악녀 3인방 진선미 멤버로 활약했다. 이후 다양한 작품에 출연한 민영원은 카레이서로도 변신해 화제를 모았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