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탑 올려주세요” 인천모금회, 희망나눔 캠페인
“사랑의 온도탑 올려주세요” 인천모금회, 희망나눔 캠페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1월말까지 74억원 목표
“나눔으로 행복한 인천” 20일 오후 인천 남동구 구월동 길병원사거리에서 열린 ‘희망 2019 나눔캠페인 출범식’에서 박남춘 인천시장, 이용범 시의회 의장, 도성훈 시교육감, 이강신 인천상공회의소 회장, 정명환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 내빈들과 목련어린이집 어린이들이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갖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조주현기자
“나눔으로 행복한 인천” 20일 오후 인천 남동구 구월동 길병원사거리에서 열린 ‘희망 2019 나눔캠페인 출범식’에서 박남춘 인천시장, 이용범 시의회 의장, 도성훈 시교육감, 이강신 인천상공회의소 회장, 정명환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 내빈들과 목련어린이집 어린이들이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갖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조주현기자

300만 인천시민의 따뜻한 이웃사랑을 보여줄 ‘사랑의 온도탑’이 인천시 남동구 길병원 4거리에 세워졌다.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20일 남동구 길병원 사거리에서 ‘희망 2019 나눔캠페인’ 출범식을 열고 사랑의 온도탑을 세우는 것으로 연말연시 집중 모금캠페인의 출발을 알렸다.

이날 행사에는 인천모금회 명예회장인 박남춘 인천시장과 이용범 인천시의회 의장,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을 비롯해 기부자들, 유관기관 단체장, 사회복지 현장 임직원, 인천 아너소사이어티회원 등이 참석했다.

이날부터 시작된 모금활동은 2019년 1월 31일까지 73일동안 총 74억7천만원을 목표로 펼쳐진다. 7천470만원이 모이면 1도가 올라가는 식이다. 캠페인 기간에 인천시민은 길병원 4거리에 세워진 사랑의 온도탑에서 나눔 온도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슬로건은 ‘사랑의열매 20년, 나눔으로 행복한 인천’으로 정해 20년이 된 인천모금회와 시민이 한마음으로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자는 목표를 담았다.

특히 올해 ‘희망 2019 나눔 캠페인’은 시작과 함께 한국지엠에서 ‘쉐보레 Never Give Up 캠페인’의 일환으로 스파크 차량 30대를 기부해 눈길을 끌었다.

정명환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은 “1년 동안 보내주신 인천시민의 사랑에 감사드린다”면서 “추운 겨울 도움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이웃들이 여전히 많아 주변의 도움이 절실한 만큼 앞으로 73일간 동안 진행될 나눔 대장정에 300만 인천시민의 뜨거운 사랑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시민 여러분의 따뜻한 마음이 모여 소외된 이웃들이 좀 더 따뜻한 겨울을 보내고, 이웃을 생각하는 사랑의 실천으로 사랑의 온도가 속히 100도를 달성하길 기대해 본다”며 “위기에 강한 인천시민의 저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기부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ARS전화와 관공서, 은행 등에 비치된 이웃돕기 성금 접수처와 사랑의열매 모금함, 은행계좌 등을 통해 나눔에 참여할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안내는 전화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경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