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정수 "작년에 큰일 겪으며 1년간 외출 못해"
한정수 "작년에 큰일 겪으며 1년간 외출 못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SBS
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SBS

배우 한정수가 '불타는 청춘' 새 친구로 합류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한정수가 새친구로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방송에서 한정수는 올 블래 패션으로 남성미를 뽐냈다. 그는 "지난 1년간 거의 야외에 나와 본 적이 없던 것 같다. 작년에 큰 일을 당하면서 TV를 안 봤다. 다시 보기 시작한지는 1~2달 정도 됐다"고 밝혔다.

한정수는 지난해 10월말 갑작스런 사고로 절친한 동료이자 친구인 故김주혁의 죽음으로 큰 충격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주혁은 지난해 10월 30일 불의의 교통사고로 갑자기 세상을 떠났다.

지난달 故 김주혁 1주기 추모 특집으로 꾸며진 KBS 2TV '해피선데이 1박2일'에 출연한 한정수는 "1박2일 벰버들을 미워했다. 그 전까지는 주혁이랑 나랑 매일 놀았는데 그 다음부터는 나랑 안 놀아주더라"고 말하기도 했다.

특히 한정수는 이연수를 보고 호감을 드러냈다. 한정수는 "완전 팬이다. 중고등학교 때부터 팬이었다"라고 했다. 이에 이연수는 "예사롭지 않다. 자상할 것 같다" "장작을 잘 패실 것 같다. 드라마 캐릭터가 그런 이미질 것 같다"라는 등의 호감을 보이기도 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