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 경인지역본부, 사무장병원 병폐와 근절 포럼 개최
건보 경인지역본부, 사무장병원 병폐와 근절 포럼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심각하게 위협하고 있는 사무장병원 근절을 위한 의미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경인지역본부(본부장 김덕수)는 21일 수원 경기도여성비전센터에서 ‘사무장병원 등 불법개설기관의 병폐와 근절 방안은’이라는 주제로 포럼을 개최했다.

신영석 보건사회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좌장을 맡아 진행하고, 원인명 공단 의료지원실장과 김준래 선임전문연구위원이 주제를 발표했다. 토론자로는 장영록 경기도의사협회 부의장, 이우철 인천시약사회 정책이사, 신희원 소비자시민모임 경기지부 회장, 이명관 경기일보 사회부장, 조창희 경기북부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 수사관, 경창수 새안산의원 대표가 참여했다.

건보공단 의료기관지원실 원인명 실장은 “사무장병원 단속에는 자금의 흐름과 운영 이익을 누가 가져갔는지 등 성과 귀속 확인이 매우 중요하나, 현재의 행정 조사 단속 체계로는 사무장병원을 근절하는데 한계가 있다”며 “공단에 특사경이 도입되면 복지부와 함께 대대적인 단속을 실시해 단기간에 사무장병원이 근절될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덕수 건보 경인지역본부장은 “사무장병원은 건강보험 재정누수의 주된 원인일 뿐만 아니라 낮은 의료서비스 질로 국민의 건강을 위협함에도 수법의 지능화, 고도화로 적발이 쉽지 않은 만큼 개설단계에서부터 사전예방이 중요하다”며 “향후 경인지역본부는 의·약단체, 수사기관과의 공조를 통해 불법개설기관 근절에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라고 밝혔다.

강현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