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이시언, 기안84 차 보고 경악… "이게 차냐 쓰레기냐"
'나 혼자 산다' 이시언, 기안84 차 보고 경악… "이게 차냐 쓰레기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설명=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사진설명=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이시언과 전현무가 쓰레기 가득한 기안84의 차를 보고 경악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 269회에는 이시언, 기안84, 전현무가 ‘나혼자산다’ 달력 사진 촬영을 위해 모이는 모습이 그려졌다. 아이디어 회의를 마친 세 사람은 기안84의 차를 통해 이동하기로 했다.

전현무는 차 뒷좌석에 짐을 실으려다 깜짝 놀랐다. 뒷좌석 바닥에는 빈 패트병이 가득 쌓여 있었던 것. 전현무가 “너 쓰레기 모아?”라고 묻자, 기안84는 태연하게 “한번에 모아서 버리려고 한다”고 답했다. 뒤늦게 내려 온 이시언 또한 뒷좌석의 패트병 더미를 보고 실소를 터뜨렸다. 이시언은 “이게 차냐 쓰레기냐”고 말했고, 기안84는 “난 형 집을 보고 그 생각을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현승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