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회 새생명 사랑의 콘서트’, 사랑의 하모니로 1만여 관객에게 벅찬 감동 전달
‘제19회 새생명 사랑의 콘서트’, 사랑의 하모니로 1만여 관객에게 벅찬 감동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9회 새생명 사랑의 콘서트’가 사랑의 하모니로 벅찬 감동을 전달했다.

새생명 사랑의 콘서트는 (재)국제위러브유와 (사)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회장 장길자, 이하 위러브유)가 지구촌의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매년 개최하고 있다.

지난 25일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올해 콘서트에는 주한 페루 대사를 비롯해 요르단, 방글라데시, 라오스 대사와 각국 외교관, 한국 외교부 기후변화대사를 포함한 정치·경제·교육·문화·법조계 등 각계각층 인사들과 1만여명의 관객들이 함께했다.

아델 모하마드 아다일레 주한 요르단 대사는 축사를 통해 “전 세계의 빈곤, 주거상실, 기아, 학대, 방임, 질병, 장애, 자연재해 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국제적 차원의 협력이 중요한 시대”라며 “위러브유가 실질적이며 가치 있는 지원을 계속하는 모습을 볼 때마다 항상 감탄한다”고 칭찬했다.

아비다 이슬람 방글라데시 대사도 “위러브유가 방글라데시 기후난민들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그들에게 희망을 주었다”며 “방글라데시는 위러브유가 펼치는 전 세계 복지활동을 항상 옆에서 지지하겠다”고 밝혔다.

콘서트는 1부와 2부로 나누어 진행됐다.

김병찬 아나운서가 사회를 본 1부에서는 기금 전달식을 진행, 다문화와 복지소외 가정 200세대에 의료비와 생계비를 전달했다. 아울러 해외 20개국의 난민 긴급지원과 빈곤지역 교육 시설 등도 지원했다.

본격적인 콘서트가 시작된 2부는 재능 기부에 앞장선 가수와 성악가, 뮤지컬배우 등의 열창과 관객들의 열띤 호흡으로 채워졌다.

구수하고 재치 넘치는 입담의 배우 김성환 씨가 사회를 맡아 분위기를 고조시켰고, 소프라노 박미혜(서울대 음대 교수)와 강민성, 가수 이용·이승훈·김종환·리아킴·윤태규·정수라, MBC ‘복면가왕’에서 ‘캣츠걸’로 5연승을 차지했던 뮤지컬배우 차지연이 뜨거운 무대를 만들었다.

장길자 국제위러브유 회장은 “우리나라도 보릿고개 시절이 있었듯이 지금 전 인류의 10%에 해당하는 사람들이 절대빈곤과 재난, 질병으로 고통받고 있다”면서 “오늘 사랑의 노래가 삶의 힘이 되고, 자립과 희망을 꿈꾸는 의지를 북돋우는 영원한 응원가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위러브유는 ‘누구나 존중받는 세상, 모두가 평화롭고 행복한 지구촌’을 목표로 재난, 질병, 빈곤 등으로 고통받는 이들을 돕는 글로벌 복지단체다. 한국에서 시작해 국가와 인종, 언어, 종교, 문화를 초월하여 빈곤·기아 해소, 건강·복지 증진, 아동교육, 환경보전, 의료지원 등을 진행한다. 최근에는 기후변화 대응과 긴급구호에 대한 범지구적 파트너십 구축에도 앞장서고 있다.

송시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호빵맨 2018-11-27 22:39:52
지인의 초대로 가본 새생명콘서트는 너무 평화롭고 감동이고 행복했어요. 제가 느낀것처럼 국제위러브유 운동본부의 활동도 그런것 같아요. 전세계 글로벌한 활동이 정말 대단하더라구요. 앞으로도 관심있게 지켜보고 활동에 같이 참여하고 싶네요.

쿠미쿠미 2018-11-27 22:12:26
새생명 사랑의 콘서트에 울려퍼진 사랑의 하모니가 많은 분들에게 희망과 힘을 전해주었으면 좋겠습니다 :)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