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강한나 "'유재석 이상형이다' 밝히자 '가식적이다' 혹평"
'해투4' 강한나 "'유재석 이상형이다' 밝히자 '가식적이다' 혹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투4' 배우 강한나가 '이상형 유재석' 때문에 가식적인 사람이 됐다고 밝혔다. KBS 2TV
'해투4' 배우 강한나가 '이상형 유재석' 때문에 가식적인 사람이 됐다고 밝혔다. KBS 2TV

'해투4' 배우 강한나가 '이상형 유재석' 때문에 가식적인 사람이 됐다고 밝혔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예쁜 우리 새끼~루 붐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스페셜 MC 마마무 화사와 함께 호그와트 마법사로 변신한 MC들과 통통 튀는 매력으로 중무장한 붐 강한나 설인아 신예은이 출연해 비타민같은 토크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강한나는 "내 유일한 이상형이 유재석이다"라고 밝혀 관심을 모았다. 심지어 "대학교 신입생 때, '유재석이 이상형'이라고 밝혔다가 '너 참 가식적이다'라는 말까지 들었다"며 험난했던 '유재석 바라기'의 삶을 공개해 웃음을 폭발시켰다. 이에 유재석은 발끈하고 나섰다고 전해져 그 전말에 궁금증이 쏠린다.

그런가 하면 강한나는 최근 일본에서 활동하는 동명이인의 발언으로 벌어졌던 사태의 후유증을 공개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강한나는 "갑자기 내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에 떠 있어서 깜짝 놀랐다"고 운을 뗀 후 "일본 토크쇼에 출연한 강한나는 나와 동명이인"이라고 선을 그었다.

이어 "양세찬도 내가 얼굴을 바꾸고 일본에서 활동하고 있는 줄 알았다더라"며 동명이인으로 인한 후유증을 고백하기도 했다.

한편, 강한나는 "영화 '건축학개론' 감독님과 미팅을 한 후 대학 교수님께 영화에 출연할 수도 있다고 미리 말씀드렸다"며 김칫국을 잔뜩 마셨던 경험을 공개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무엇보다 강한나의 마성의 토크에 MC들은 푹 빠져들었다고 전해져 '해피투게더4'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다.

'해피투게더4'는 오는 29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