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첫 완전체 활동' 에이핑크, 내년 1월 단독 콘서트
'2019년 첫 완전체 활동' 에이핑크, 내년 1월 단독 콘서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걸그룹 에이핑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에이핑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에이핑크(Apink)가 오는 1월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2019년 에이핑크의 첫 완전체 활동이다.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측은 "에이핑크의 국내 단독 콘서트가 내년 1월 열릴 예정"이라며 "콘서트 티켓 오픈은 12월 초 이루어질 예정이며, 현재 모집 중인 에이핑크 공식 팬클럽 '판다(PANDA)' 6기에 한해 선예매 특전이 주어진다"고 밝혔다.

또 "에이핑크 멤버들이 오랜만에 팬들을 만나는 자리인 만큼 콘서트 준비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이로써 에이핑크는 지난해 'PINK SPACE 2018(핑크 스페이스 2018)' 이후 1년여 만에 단독 콘서트로 팬들을 만나게 됐다. 오랜만에 에이핑크 완전체를 볼 수 있다는 소식에 벌써부터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

에이핑크는 벌써 국내에서만 5번째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며 걸그룹 중에서도 막강한 티켓파워를 자랑하고 있다. 에이핑크는 데뷔 후 첫 단독 콘서트인 'PINK PARADISE(핑크 파라다이스)'를 시작으로 'PINK ISLAND(핑크 아일랜드)' 'PINK PARTY(핑크 파티)' 'PINK SPACE 2018'까지 4번 연속 전석 매진을 기록하는 기염을 토했다.

최근에는 '2018 Apink Asia Tour(2018 에이핑크 아시아 투어)'를 성료하며 국내외로 굳건한 영향력을 과시하기도 했다. 평소 독보적인 콘셉트와 풍성한 셋리스트, 팬서비스로 유명한 에이핑크의 콘서트인 만큼 멤버들이 새롭게 선보일 모습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에이핑크는 지난 여름 미니 7집 'ONE & SIX(원앤식스)'의 타이틀곡 '1도 없어'로 돌아와 강렬한 변신에 성공하며 또 다른 전성기를 열었다. 더불어 멤버들은 각자 솔로 음반, 영화, 드라마, 광고 등 분야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쳐 개인 활동 면에서도 높은 성과를 거뒀다. 8년차 걸그룹으로 여전한 저력을 과시하고 있는 에이핑크의 독보적 행보는 내년에도 계속될 예정이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대한민국사랑한다 2018-11-29 22:20:53
성범죄 1위목사 검색하자 종교개판이다 검색하자 종교인도 정신차려라
국민을 속이는 썩은 정치인은 퇴출하자 유튜브에서 이재명 실체 검색바랍니다 경찰 혜경궁 김씨 결정적 증거 검색바랍니다
이러다 민주당도 정권 교체된다 국민을 속이지 마시요 이해찬 대표님 이재명 문제 용단이 필요합니다 실망입니다 이재명이 민주당 망신 나라망신 시킨다 문재인 대통령은 민주당는 용단을 내리기 바란다 경찰도 국민도 네티즌도 다 아는데 아직도 거짓말로 이명박처럼 속인다 국민들을 바보로 아는가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