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전현무 "나만 멋있어야 돼"…달력 촬영 현장
'나 혼자 산다' 전현무 "나만 멋있어야 돼"…달력 촬영 현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 혼자 산다' 전현무가 상남자로 변신해 노익장(?)을 과시한다. MBC
'나 혼자 산다' 전현무가 상남자로 변신해 노익장(?)을 과시한다.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전현무가 상남자로 변신해 노익장(?)을 과시한다.

30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지난주 금요일 밤을 포복절도하게 만들었던 '남은파' 2019 무지개 달력 촬영의 뒷이야기가 공개된다. 이번엔 무지개의 달력장인 전현무의 아이디어 촬영으로 더욱 재미있는 에피소드가 펼쳐질 예정이라 기대감이 치솟고 있다.

이날 전현무는 본인만 돋보이는 의상과 아이템을 준비해 독특한 존재감을 뽐낸다. 자리를 못 잡고 우왕좌왕하는 이시언과 기안84에게 "너넨 뒤통수만 나와도 돼"라고 진심을 담아(?) 말한다고. 또한 "나만 멋있어야 돼"라며 주인공 역할에 몰입, 혼자만 만족해햐는 밉상 이기주의가 폭소를 안길 전망이다.

이어 그는 남성미가 돋보이는 식스팩 복근과 용맹함을 보여주는 전사 옷을 장착해 상남자로 변신, 열정을 불태운다. 특히 자아도취에 푹 빠져있는 그에게 기안84가 팩트폭행(?)으로 그의 환상을 와장창 깨뜨린다고 해 전현무가 보여줄 2% 부족한 상남자의 모습이 기다려진다.

전현무 이시언 기안84는 40년 뒤 '남은파'의 크리스마스 파티도 준비한다. 섬세한 붓 터치로 70~80대의 얼굴을 만든 세 사람은 세월을 직격으로 맞은(?) 듯한 본인들의 용모에 감탄, 40년 뒤 '나 혼자 산다' 방송 에피소드를 미리 선보인다고. 이들의 엉망진창 콘셉트에도 불구하고 작품은 쓸데없이 고퀄리티(?)를 자랑한다고 해 본방사수의 욕구를 끌어올리고 있다.

'나 혼자 산다'는 오늘(30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