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판교지역 저상트램 도입 본격 활동나서
[성남시] 판교지역 저상트램 도입 본격 활동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가 판교지역 트램 도입을 위한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19일 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달 31일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이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고한 ‘무가선 저상 트램 실증노선 선정’에 참여하기 위해 오는 12월14일까지 제안서를 제출키로 했다.

시는 앞서 지난 8일 의왕시 철도연에서 열린 공모 사업 설명회에도 참석했다. 이날 설명회에는 이재철 성남시 트램 실증사업 유치 추진단장을 비롯해 화성시, 수원시, 시흥시 등 21개 지자체 관계자들이 참석해 관심을 보였다. 특히 트램을 도입하려는 지자체 가운데 수원시가 강력한 경쟁자로 떠오르면서 향후 판교지역 트램 도입 사업자 선정 결과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시는 판교역부터 판교테크노밸리로 이어지는 1.5㎞ 구간에 트램을 도입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 2015년 5월 ‘트램 도입 사전 타당성 조사 용역’을 마친 상태다. 용역 결과, 판교 트램 도입 사업은 비용 대비 편익(B/C)이 1.24로 예측됐다. B/C가 1.0 이상이면 경제성이 있다는 의미다.

시 관계자는 “트램이 도입될 경우 판교로 출·퇴근하는 직장인들에 친환경 대중교통수단 이용 지원, 교통 혼잡 해소, 관광·문화·산업 분야에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글_문민석·정민훈기자 사진_성남시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