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성재 "이상윤 첫인상? 어려워"
육성재 "이상윤 첫인상? 어려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SBS
SBS '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SBS

배우 이승기가 이상윤의 첫 인상을 언급했다.

지난 2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1주년을 맞은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육성재는 "상윤이형은 엄청 어려웠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승기 역시 "처음에 상윤이형은 불편한 캐릭터였다"고 폭로해 이상윤을 당황케 했다.

육성재는 첫 회식때 기억을 떠올리며 "이상윤에게 갈치조림을 줬는데 단호하게 거절 당했다"고 말했다. 이상윤은 "내가 그랬냐"고 했다. 이에  이승기는 "지금은 완연한 예능인이 됐다"고 이상윤을 다독였다.

제작진은 멤버들에게 1주년 진수성찬 파티를 대접, 처음 만날 날 갈치조림이 나오자 이상윤은 육성재에게 "성재야. 이제 갈치 떠 줘도 돼. 우리 친해졌으니까"라고 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