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이시영 "韓 안젤리라 졸리? 기분 좋아"
'컬투쇼' 이시영 "韓 안젤리라 졸리? 기분 좋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방송 캡처. SBS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방송 캡처. SBS

배우 이시영이 '안젤리나 졸리'라는 호칭에 기뻐했다.

이시영은 3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출연해 "진짜 오랜만에 왔다. 결혼도 하고 출산도 하고 영화도 찍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언니'가 12월 26일에 개봉한다. 처음부터 끝까지 액션이 가득하다. 소원풀이 하듯 많은 걸 총동원해서 준비했다"고 말했다.

김태균은 이시영에 대해 "한국의 안젤리나 졸리"라고 소개했다. 이시영은 "다른 MC 분은 저한테 '한국의 리암 니슨'이라고 하셨는데, 안젤리나 졸리라니 기분이 좋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