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지나, 겨울밤 '가요무대'서 가슴 시린 사랑 이야기 전한다
유지나, 겨울밤 '가요무대'서 가슴 시린 사랑 이야기 전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유지나. 유지나컴퍼니
가수 유지나. 유지나컴퍼니

국악인 출신 전통 가수 유지나가 겨울밤 애절함을 선물한다.

유지나는 3일 오후 10시 방송하는 KBS1 '가요무대'에 출연해 '무슨 사랑'을 들려줄 예정이다.

이번 '가요무대'에서 선보이는 '무슨 사랑'은 사랑의 맹세가 결국 거짓이라는 가슴 아픈 내용을 담고 있다. 유지나의 심금을 울리는 목소리와 공감 가는 가사의 만남으로 이미 대중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곡이다.

유지나 측은 "가요무대에서 '무슨 사랑'을 들려드릴 수 있어 감사하고 행복하다"며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노력하고 있다. 앞으로도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폭넓은 스펙트럼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유지나는 '전국노래자랑'에서 신인들의 등용곡으로 불리는 '고추'와 '쓰리랑'을 부른 가수다. 현재 그는 신곡 '김치'를 발표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치'는 사랑을 김치에 빗댄 맛깔나는 가사와 매니저가 직접 제작한 김치 인형을 쓰고 무대에서 펼치는 익살스러운 퍼포먼스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한편, 유지나는 오는 21일 '유지나의 효 디너쇼'로 관객들과 만남을 가진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