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넉살 "'쇼미6' 출연에 새신랑 주사 맞아"
'라디오스타' 넉살 "'쇼미6' 출연에 새신랑 주사 맞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MBC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MBC

래퍼 넉살이 '쇼미더머니6'를 앞두고 얼굴 리프팅을 위해 '새신랑 주사'를 맞았다고 폭탄 고백을 한다.

5일 방송될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장기하, 지상렬, 넉살, 김정현 아나운서가 출연하는 '言빌리버블' 특집으로 꾸며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넉살은 힙합 서바이벌 '쇼미6'의 준우승자로, 영어를 잘 쓰지 않고 랩을 하는 독보적 실력의 래퍼다. 넉살은 자신이 영어를 잘 쓰지 않는 것과 관련해 "영어를 아예 잘 모른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넉살은 '쇼미6' 경연에 참여하기 전 얼굴을 리프팅 해주는 새신랑 주사를 맞았다고 밝혀 MC들과 게스트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그는 결혼을 앞둔 누나가 예약을 해줬다며 벌에 쏘인 것처럼 얼굴 둘레에 주사를 맞은 사실을 공개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쇼미6'에서 당시 초등학교 6학년 이었던 조우찬과의 미담을 위해 노력(?)한 사연을 털어놔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넉살은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가 된 모자에 대해서도 밝힌다. 그는 모자를 쓰는 특별한 이유를 밝혔는데, 센스 넘치는 넉살 표 대답에 모두가 박장대소했다.

넉살은 함께 출연한 장기하가 자신을 좋아한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장기하가 수차례 자신에게 보고 싶다고 연락해 온 사실을 공개하면서 장기하와 함께하며 겪은 에피소드로 시선을 강탈했다.

넉살은 장기하와 술을 마시고 변기를 뜯은(?) 사연과, 장기하와 먹은 최고의 안주를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가 먹은 특별한 안주로 인해 현장에선 '장기하 미식회'가 열렸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높인다.

넉살의 센스와 재치 넘치는 입담과 솔직한 모습은 오늘(5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