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고은까지 '빚투' 논란…왜 하필 지금인가
한고은까지 '빚투' 논란…왜 하필 지금인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한고은. 마다엔터테인먼트
배우 한고은. 마다엔터테인먼트

배우 한고은마저 연예인 가족들에게 돈을 떼였다는 이른바 '빚투' 논란에 휩싸였다. 활발히 활동 중인 지금 시점에서 논란이 제기돼 안타까움을 더한다.

6일 뉴스1 보도에 따르면 한고은의 부모는 1980년 지인에게 담보를 부탁한 뒤 은행 대출을 받고 잠적한 의혹을 받고 있다. 피해자는 은행으로부터 이자 독촉장을 전달받고 한고은 가족들을 찾았지만 이미 잠적한 후였다.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사람은 한고은 가족을 믿었지만 지금까지도 돈을 받지 못했다고 억울해했다. 원금 3000만원과 연체이자 320만원을 갚지 못해 당시 서울 미아동에 있던 건물도 송두리째 날렸다는 사연도 공개했다.

이와 함께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사람은 은행 독촉장과 한고은 부모가 작성한 각서를 공개하기도 했다.

한고은의 소속사는 현재 "사실 확인 중이다. 확인 후 공식입장을 밝히겠다"고 전했다.

현재 SBS '동상이몽2-너는 내운명', MBN 드라마 '설렘주의보'에 출연 중인 한고은의 행보에 이번 '빚투' 논란으로 제동이 걸릴지 귀추가 주목된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