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성연 "김가온과 신혼 시절로 돌아가고 싶다"
강성연 "김가온과 신혼 시절로 돌아가고 싶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따로 또 같이' 방송 캡처. tvN
tvN '따로 또 같이' 방송 캡처. tvN

'따로 또 같이' 강성연 김가온 부부가 신혼 시절에 대해 이야기했다.

9일 방송된 tvN '따로 또 같이'에서는 강성연 김가온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강성연은 "다시 돌아가고 싶으면 신혼 시절로 돌아가고 싶어?"고 묻자 김가온은 "당연하지"라고 답했다.

강성연은 "나도 그러고 싶다. 근데 아이들에게 너무 미안하다"며 "정말 신혼 때 치열하게 싸우기도 했지만 짧아서 너무 그립고 그러더라"고 눈물을 흘렸다.

강성연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012년 신혼여행에 정말 내가 너무 행복해서 미쳐버릴 것 같은 느낌을 줬다. 그 아침 밥상에. 그때 2012년으로 돌아갔다. '고마워'란 말을 하려는데 너무 행복해서 나도 모르게 눈물이"라고 말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