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중 "'첫날밤' 때문에 곽지영이 돈 관리"
김원중 "'첫날밤' 때문에 곽지영이 돈 관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MBC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MBC

모델 김원중이 결혼 후 아내가 돈 관리한다고 밝혔다.

오는 12일 방송될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장윤주 김원중 홍진영 딘딘이 함께하는 '흥으로 흥했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원중은 프라다의 아시아 최초 모델로 큰 화제를 모았고, 현재 모델과 디자이너로 활약하고 있다. 장윤주는 김원중을 '미치광이'로 지칭하면서 동반출연을 후회했음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우선 '남자 장윤주로 불리는 것과 관련해 김원중은 틈새 시장을 노린다고 밝혀 모두를 '박장대소하게 했다.  장윤주는 "(김원중이) 모든 옷을 소화한다"고 추켜세워 눈길을 끌었다.

김원중은 래퍼 빈지노를 닮은 외모로 유명한 것과 관련해 빈지노와는 전략적 제휴관계(?)라면서 빈지노로 오해를 받았던 에피소드를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김원중은 학창시절 '개미핥기'라는 별명을 가지게 된 사연을 셀프 폭로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 놨다. 그는 학창시절 특별한 이유 때문에 이러한 별명을 가지게 됐다며 공개된 사진처럼 즉석에서 '개미핥기'로 변신(?)해 큰 웃음을 선사했다.

김원중은 목소리 때문에 군대서 선임들에게 사랑을 받았던 에피소드를 공개하고, 특유의 하이톤으로 성대모사를 시전해 웃음을 터트리게 할 예정. 김원중은 디자이너의 감각을 살려 패션 아이템으로 4MC 패셔니스타 만들기에 도전하며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그는 MC들에게 어울리는 룩을 추천하며 시선을 제대로 사로잡았다는 후문.

곽지영과 결혼 해 큰 화제를 모은 김원중은 결혼 후 돈 관리를 아내가 하는 이유로 '첫날밤'을 이유로 들어 또 다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 놨다고.

거칠 것 없는 입담 폭주기관차 김원중의 색다른 매력은 오는 12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