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최찬민 의원, 상권활성화 사업 위해 조례 개정
수원시의회 최찬민 의원, 상권활성화 사업 위해 조례 개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의회 최찬민 의원(더불어민주당, 지ㆍ우만1 2ㆍ행궁ㆍ인계동)이 대표 발의한 ‘수원시 전통시장 및 상점가 육성지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지난 6일 상임위 안건심사를 통과해 본회의에서 최종의결을 앞두고 있다.

최찬민 의원은 “상위법인 전통시장 및 상점가 육성을 위한 특별법에 따라 상권활성화구역 추진에 필요한 사항을 구체적으로 정하여 전통시장과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발의이유를 밝혔다.

조례안은 상권활성화 구역의 요건, 범위, 지정과 변경에 대한 내용을 구체화하고 상권활성화 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상권관리기구를 설치토록 했다. 상권활성화 구역은 시장이나 상점가가 하나 이상 포함된 곳, 상업지역의 100분의 50 이상이 포함된 곳, 700개 이상의 도매점포·소매점포 또는 용역점포가 밀집되어 하나의 상권을 형성하는 곳, 인구나 사업체 수가 2년간 계속해서 감소해 상업활동이 위축되거나 위축될 우려가 있다고 판단되는 곳에 지정할 수 있다.

또 사업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상권관리기구를 설치해 상권활성화사업의 계획 수립에 필요한 자료의 제공, 상권활성화사업, 시장이 위탁하는 사업 등을 수행하도록 했다.

이호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