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현, 공연 중 헛구역질하며 쓰려져…소속사 "화약 때문"
설현, 공연 중 헛구역질하며 쓰려져…소속사 "화약 때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OA 설현. FNC엔터테인먼트
AOA 설현. FNC엔터테인먼트

걸그룹 AOA 설현이 무대 위에서 헛구역질을 하며 쓰러졌다.

AOA는 지난 15일 오후 서울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열린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행사에 참석했다.

문제는 이날 설현이 '사뿐사뿐'을 부른 뒤 비틀거리다 주저앉았고, 이 모습을 본 다른 멤버들이 놀라 설현을 부축했다. 설현이 쓰러지는 모습은 팬들의 카메라에도 포착됐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15일 공식 팬카페에 "설현이 무대 중 터트린 화약에 어지러움을 느껴 곧바로 병원으로 이송됐다"며 "현재 설현은 병원 진료 후 집으로 복귀해 휴식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AOA 멤버들의 건강에 더욱 세심한 주의를 기울이도록 하겠다"며 "다시 한번 팬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되어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