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노사민정협력 자치단체 평가서 대상 수상
안산시, 노사민정협력 자치단체 평가서 대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가 고용노동부에서 주관한 ‘2018 지역노사민정협력 활성화 우수 자치단체 평가’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 지원 사업은 고용노동부가 지역 노ㆍ사ㆍ민ㆍ정협의회 활동을 통해 지역단위 고용노동 현안 논의는 물론 현장 실천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매년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를 위해 선도적 역할을 수행한 우수 자치단체를 평가해 표창하고 이 사업은 올해의 경우에는 안산시가 평가 대상인 77개 자치단체(광역 17곳, 기초 60곳) 가운데 대상을 받게 된 것이다.

안산시는 시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안산시노사민정협의회를 구성, 고용안정과 근로자의 정규직화를 위한 공동실천문 선정 이행, 노동인권보호, 취약계층 노동자 보호, 근로자 미스매칭 해소와 청년고용확대를 위한 취업박람회 매월 개최, 대화와 상생의 노사관계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고 설명했다.

시 관계자는 “노사민정협력활성화 사업평가에서 대상을 수상하게 돼 매우 기쁘고 막중한 책임감도 느낀다”며 “현 정부 주력 정책 목표인 지속가능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사민정이 화합하여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안산시는 기초자지단체 중 전국 최초로 노동인권 보호 조례를 제정하고 안산시 노동인권보호위원회와 노동인권 지킴이 활동 등 노동인권 강화와 보호에도 많은 역할을 하고 있다.

안산=구재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