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박주미 "서장훈, 예쁘고 귀여운 동생"
'미우새' 박주미 "서장훈, 예쁘고 귀여운 동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운 우리 새끼' 박주미가 서장훈과 친분을 공개했다. 방송 캡처
'미운 우리 새끼' 박주미가 서장훈과 친분을 공개했다. 방송 캡처

'미운 우리 새끼' 박주미가 서장훈과 친분을 공개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신동엽은 박주미를 보고 "남편하고 처음 만날 때 장훈이가 옆에 있었다"고 언급했다. 이에 서장훈은 "제가 우리나라에서 가장 잘 아는 연예인이 박주미 누나다"라며 "저랑 가장 친한 형의 형수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신동엽이 "박주미가 친한 형의 와이프라 (서장훈이) '누나누나' 한다. 주미가 더 어려보이는데 이상하다"고 이야기 하자 박주미는 "(서장훈이) 저한테는 너무 예쁘고 귀여운 동생이다. 저는 서장훈이 여전히 애기같고, 얘가 방송하는게 너무 신기했다"고 답했다.

이어 서장훈이 "저도 아주 어렸을 때부터 누나를 봐서 이렇게 같이 방송을 하고 있는 게 신기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모벤져스'도 박주미의 등장에 "너무 예쁘다" "양귀비 같다"며 칭찬했다. 박주미가 "결혼 18년 됐다. 47세다. 17살, 12살 두 아들이 있다"고 이야기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