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리 이상민, 주변서도 진지하게 바라봐?
사유리 이상민, 주변서도 진지하게 바라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방송인 이상민.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방송인 이상민. SBS

방송인 이상민이 사유리와의 애매모호(?)한 관계를 언급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 '미운 오리 새끼'에서는 사유리의 엄마가 한국을 방문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사유리의 엄마는 평소 좋아했던 김구라와의 깜짝 만남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김구라는 "보통 가상 커플들이 프로그램 끝나면 헤어지는데, 사유리와 이상민은 무려 4년을 함께 했다"고 말했고, 사유리는 "오빠 동생? 오빠는 어때요?"라고 이상민에게 기습 질문을 던졌다.

그러자 이상민은 잠시 당황하다 "아직까지는 오빠 동생으로..."라면서 "사실 주면 시선도 재미로 보다가 이제는 진지하게 보더라"라고 말했다.

사유리는 "나는 작년부터 오빠가 섹시한 여자와 있다는 지라시(증권가 정보지)를 들었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