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경기행복주택 민간 건설사업자 공개 모집
경기도시공사, 경기행복주택 민간 건설사업자 공개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시공사는 19일부터 평택 고덕(서정리역)에 건설 예정인 800가구 규모의 경기행복주택 민간 건설사업자를 공개 모집한다고 밝혔다. 또 부천, 의정부, 오산시에 조성할 60가구 규모의 주상복합형 사회주택(공공리모델링임대주택) 건설 및 임대 운영 민간사업자도 함께 공모한다.

도시공사에 따르면 경기행복주택은 대학생, 청년, 신혼부부 등 젊은 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주변 시세의 60∼80% 수준으로 저렴하게 공급하는 장기 공공임대주택이다. 임대보증금 이자도 경기도에서 지원한다.

고덕국제신도시 북부에 위치할 경기행복주택은 2만5천293㎡ 규모 부지에 전용면적 45㎡ 이하로 건설되며, 공동주방과 공동육아나눔터 등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함께 설치될 예정이다.

또 이번에 조성되는 주상복합형 사회주택은 부천 22가구, 의정부 8가구, 오산 30가구 등이다. 주상복합형 사회주택은 노후주택을 매입해 1∼2인 가구용으로 재건축한 뒤 대학생과 고령자에게 시세의 50% 이하로 저렴하게 공급하는 임대주택이다.

사업 희망 민간사업자는 도시공사 홈페이지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한 뒤 참가 의향서를 오는 27일까지, 사업신청서를 내년 2월 21일까지 도시공사에 제출하면 된다.

김규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