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소년원, 고봉문화예술제 ‘공감 페스티벌’ 개최
서울소년원, 고봉문화예술제 ‘공감 페스티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 고천동 서울소년원(원장 고영종, 고봉 중고등학교)은 최근 고봉 문화예술제 ‘공감 페스티벌’ 행사를 개최했다.

대강당에서 개최한 행사는 재학생을 비롯해 CJ문화재단 이상준 국장 등 CJ관계자, 소년보호위원, 멘토, 학부모, 교직원 등 2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밴드반이 자체 준비한 윤도현의 ‘나는 나비’, 싸이의 ‘아버지’ 등 2곡을 공연했으며 CJ문화재단 후원으로 초청가사 마호가니킹(보컬 2명)의 공연과 소년원 학생 7개 팀이 참여해 합창, 댄스, 노래 등 끼와 예술적 능력을 유감없이 발휘하며 화려한 무대공연을 펼쳤다.

▲ 2[1]

행사에 참여한 이 모 군은 “참여한 다른 학생들의 공연도 보면서 함께 참여할 수 있어 매우 즐거운 시간이었고 앞으로도 이런 기회가 많았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고영종 서울소년원장은 “학생들이 스스로 준비한 작품을 무대에서 내재한 끼를 발산해 자신감을 갖는 기회가 됐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