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역대급 '거물' 사부 등장…촬영 중단 사태
'집사부일체' 역대급 '거물' 사부 등장…촬영 중단 사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SBS
SBS '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SBS

'집사부일체'에 역대급 '거물' 사부가 등장한다.

30일 방송될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2018 연말정산' 특집이 그려진다. 

이 날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은 한 해 동안 대한민국을 강타한 키워드를 되짚어보는 '2018 연말정산'을 위해 한 자리에 모였다.

멤버들과 함께 한 해를 정리할 '2018년 마지막 사부'는 거대한 존재감을 자랑하며 등장해 멤버들은 물론 제작진까지 긴장하게 만들었다. 등장부터 범상치 않았던 사부는 촬영 중 멤버들이 무심코 던진 질문에 극도로 예민하게 반응했고, 급기야 '촬영 중단' 사태에까지 이르렀다.

사부는 "원래 사부를 이렇게 모시냐"며 역정을(?) 냈고, 멤버들은 "실수였다", "정말 죄송하다"며 연신 사과를 했다. 멤버들은 역대 최고로 예민한 '거물' 사부에 촬영 내내 진땀 흘렸다는 후문. 

역대급 '거물' 사부와 함께한 '2018 연말정산'은 오늘(30일) 오후 6시 25분 '집사부일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