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벨' 박시후X장희진X김지훈X장신영, 4인4색 새해인사
'바벨' 박시후X장희진X김지훈X장신영, 4인4색 새해인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벨' 박시후 장희진 김지훈 장신영이 2019년 '특별한 새해 인사'를 전했다. TV 조선
'바벨' 박시후 장희진 김지훈 장신영이 2019년 '특별한 새해 인사'를 전했다. TV 조선

'바벨' 박시후 장희진 김지훈 장신영이 2019년 '특별한 새해 인사'를 전했다.

오는 2019년 1월 27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TV CHOSUN 특별기획 '바벨'(극본 권순원 박상욱 연출 윤성식 제작 하이그라운드 원츠메이커 픽쳐스)은 복수를 위해 인생을 내던진 검사와 재벌과의 결혼으로 인해 인생이 망가진 여배우의 사랑 그리고 살인과 암투 속에 드러나는 재벌가의 탐욕스러운 민낯과 몰락을 그리는 '미스터리 격정 멜로' 드라마이다.

이와 관련 '바벨'을 이끌 주역 4인방인 박시후 장희진 김지훈 장신영이 '바벨'이 시작하는 의미 있는 2019년 기해년을 맞이해 마음을 담은 인사를 전했다.

먼저 삶의 모든 것이 복수였던 신념마저, 소중한 단 한 사람을 지키기 위해 버리는 열혈 검사 차우혁 역으로 또 한 번 '멜로장인'이라는 수식어를 각인시킬 박시후는 "여러분 2019년 밝고, 희망찬 일들만 가득하길 기원하고, 원하는 모든 것들 이루시길 바라겠습니다"라며 새해 인사를 전한 후 "'바벨'과 함께 즐겁고 행복한 한 해를 시작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드라마 홍보도 잊지 않는 센스를 발휘했다.

최고 여배우에서 돌연 상처 많은 재벌가 며느리가 된 후 우연히 찾아온 한 남자에 의해 번민하게 되는 한정원 역의 장희진은 "새해에 새 드라마 '바벨'로 시청자분들을 찾아뵙게 됐다"며 "기운차고 몸도 마음도 따뜻한 한 해 보내시길 바라고, 드라마 '바벨'도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라고 따뜻한 새해 인사와 함께 드라마 본방사수를 부탁했다.

역대급 악역 예고로 연기 변신이 주목되고 있는 김지훈은 극 중 거산그룹의 혼외자이자, 집안에서 살아남기 위해 이빨을 감춘 두 얼굴의 태민호로 변신, '인생캐 경신'을 앞두고 있는 상태.

김지훈은 "2019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모두 건강하시고 목표 한 바 이루시는 뜻깊은 한 해가 되길 바라며, 드라마 '바벨'도 많은 관심으로 지켜봐 주세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활기찬 인사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재벌가 장녀로 태어났지만 소탈하고 꾸밈없는 태도, 집안에서 가장 상식적이며 바른 소리를 하는 태유라 역의 장신영은 "2019년 황금돼지의 해에는 행복하고 즐겁고 기쁜 일들이 가득하길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1월 27일에 시작되는 드라마 '바벨' 많이 사랑해 주세요"라며 애교 넘치는 메시지를 보냈다.

새해인사와 더불어 박시후 장희진 김지훈 장신영의 웃음이 돋보이는 촬영장 비하인드 컷도 공개됐다.

'미스터리 격정 멜로'라는 긴장감 넘치는 극의 분위기와 달리 카메라가 꺼지는 순간, 환하게 웃음 짓는 배우들의 모습이 담긴 것. 웃음과 열정으로 똘똘 뭉친 '바벨' 군단들이 펼칠 이야기에 벌써부터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제작진 측은 "새해에도 '바벨' 배우, 감독, 스태프들은 완벽한 드라마를 시청자들에게 선사하기 위해 혼연일체 된 마음으로 촬영을 이어가고 있다"며 "2019년 고품격 드라마로 안방극장을 물들일 '바벨'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바벨'은 오는 1월 27일 오후 10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