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현장] 경기북부청사 평화광장 개장 축제
[화제의 현장] 경기북부청사 평화광장 개장 축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북부 문화예술 화합의 場 도민 1만여 명 발길… 공연·체험행사 대성황

경기북부 랜드마크로 자리매김 할 ‘경기평화광장’ 개장 축제는 1만 명 도민들이 참여하는 화합의 자리가 됐다. 지난 11월 24일 열린 개장식에는 김진흥 경기도 행정2부지사, 홍문종 국회의원, 김원기 경기도의회 부의장, 박근철 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위원장, 안병용 의정부시 시장, 도내 시장·군수, 도의원, 도민 등이 참석해 경기평화광장의 개장을 축하했다.  

김진흥 행정2부지사는 축사에서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개장식에 참석해 주신 도민, 내빈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광장은 민주주의의 상징이다. 경기북부 주민들에게 소통과 참여의 공간이 되길 기대하며 다양한 축제와 문화행사의 중심지로서 많은 사람이 찾는 경기북부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3일 동안 진행된 축제는 경기북부동아리 예술제, 광명농악단의 흥겨운 무대, 걸그룹 여자친구, 아이돌 SF9, 홍진영 등 인기가수 축하 공연이 열려 경기평화광장을 찾은 도민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개장 기념으로 지난 23일부터 사흘간 진행된 축제 ‘경기평화광장으로 가자’에선 다양한 공연, 전시, 체험행사가 펼쳐져 큰 성황을 이뤘다. 또 2천여 명이 참여한 경기 거북이 가족마라톤 대회, 대학문화축제, 버스킹, 선녀와 나무꾼 공연, 경기천년 유라시아 사진전 등 도민이면 누구나 참여해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체험, 전시, 공연 프로그램이 마련돼 도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도는 향후 ‘경기평화광장’을 도민과 함께 나누고 소통하는 열린 공간으로 자리매김하는데 주력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평화를 주제로 한 다양한 축제·행사를 유치하고, 지역예술가들과의 협업을 통한 문화·예술 프로그램, 도민들이 적극적으로 주도할 수 있는 참여 프로그램들의 추진을 현재 검토하고 있다. 

도는 향후 광장 운영 규정 마련, 관련 조례 제정 등의 행·재정적 절차와 함께, 도민 수요와 선호도를 파악해 이를 토대로 다양한 콘텐츠 및 프로그램을 개발·확충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글_이선호기자  사진_조태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