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선모터스, 4년연속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1등급 업체 선정
인선모터스, 4년연속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1등급 업체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도 조기폐차 예산이 지난해 대비 약 550억 원 증액돼 1천768억 원으로 확정된 가운데 인선모터스가 4년 연속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1등급 업체로 지정되면서 관련 사업확장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국자동차환경협회는 최근 재활용율 평가위원회 심의를 개최해 인선모터스 등 125개 업체를 대상으로 조기폐차 전문업체(1~4등급)를 선정하고 2019년도 사업예산의 100%(1천758억 원)를 상반기 집행키로 의결했다고 2일 밝혔다.

환경분야 국가대표 기업, 녹색기술인증, 환경성적표지인증을 받은 인선모터스의 경우 폐자동차 재활용비율, 폐냉매 안전회수, 시설 및 환경관리분야, 조기폐차 말소대행의 신속성 등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아 2019년도에 약 3천대 이상의 노후경유차 조기폐차를 매입할 수 있을 전망이다.

한국자동차환경협회관계자는 “2019년도에는 개소세 감면과 운행제한 이슈가 추가돼 연초 접수량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조기폐차는 반드시 전문업체에 맡겨 안전하게 처리해야 하고, 차종과 무게에 따라 3,5톤 미만은 최대 165만원, 3,5톤 이상이고 6천cc 이상은 최대 770만원까지 지급될 예정이다”고 말했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