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의원, 혈중알코올농도 0.065%상태 새해 첫날 음주운전 사고
고양시의원, 혈중알코올농도 0.065%상태 새해 첫날 음주운전 사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의 한 시의원이 새해 첫날부터 음주운전 사고를 낸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3일 일산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일 오후 3시께 고양시 일산서구의 한 도로에서 고양시의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A 시의원이 자신의 차량으로 중앙분리대 화단 가로수를 들이 받았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길을 지나던 시민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 의해 A의원의 음주운전 사실이 적발됐다.

경찰이 현장에서 음주 측정을 한 결과 A 시의원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65%로 운전면허 정지 수치로 확인됐다.

경찰은 당시 A시의원을 귀가 조처했으며, 현재는 출석을 요구한 상태다.

고양=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