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재 아내 '인간극장' 깜짝 등장
이순재 아내 '인간극장' 깜짝 등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순재와 아내가 '인간극장'에 함께 출연했다. KBS1
배우 이순재와 아내가 '인간극장'에 함께 출연했다. KBS1

배우 이순재의 아내가 '인간극장'에 깜짝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8일 방송된 KBS1 '인간극장'에서는 이순재가 차를 타고 이동하던 중 한 통의 전화를 받았다. 바로 미국에 가 있던 아내의 전화였다.

아내 전화를 건네받은 이순재는 통화가 잘 안되는 듯 다시 전화기를 건넸다. 그리고는 "한 달 정도 떨어져 있었다. 혼자 있으면 조금 불편하다"고 말했다.

이어 "(아내가) 보고 싶지 않으냐?"는 질문에 이순재는 "보고 싶지 왜 안 보고 싶겠냐"며 "옆에 있어야 훨씬 더 편하고, 늘 저를 챙겨준다"고 답했다.

이날 방송 말미 화면에는 이순재와 함께 아내의 모습이 잡혔다. 황급하게 자리를 옮기려는 이순재와 달리, 빨간 코트를 입고 나타난 이순재 아내는 "아니, 인사를 해야지 추우신데"라고 말하며 방송은 마무리됐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