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제생병원 이상의 간호부장, 간호사 근무 환경 개선 공로 '보건복지부 장관상'
분당제생병원 이상의 간호부장, 간호사 근무 환경 개선 공로 '보건복지부 장관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당제생병원은 간호사 근무 환경과 조직 문화 개선에 기여한 공로로 이상의 간호부장이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이상의 간호부장은 지난 2017년 보건복지부와 대한병원협회가 실시한 ‘간호사 근무형태 개선 컨설팅’을 통해 ▲야간전담제 ▲2교대ㆍ3교대 선택 근무제 ▲장기 무급 휴가제도 등을 도입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 해당 제도 도입으로 업무 강도와 업무 피로도를 현저히 줄이는 성과를 거뒀다.

이상의 간호부장은 또 5년 이상 근속한 간호사에게 30일 무급 휴가제를 제공하고, 인수인계 시간을 줄일 수 있는 인수인계 표준항목을 개발해 직무 스트레스를 줄이는데 큰 도움을 줬다.

지난해 서울성모병원에서 열린 ‘2018년 간호사 근무제 개선 권역별 설명회’에 ‘분당제생병원의 다양한 간호사 근무제’가 소개돼 호평을 받기도 했다.

이상의 부장은 “앞으로는 성과와 연동해 보상하는 방안과 신규 간호사 처우 개선 및 교육체계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성남=문민석ㆍ정민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