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용 수병원 병원장, ‘1억원 기부’ 10일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
김준용 수병원 병원장, ‘1억원 기부’ 10일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준용 수병원 병원장이 10일 경기북부 사랑의열매(회장 이순선)의 1억 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으로 가입했다.

이번 가입으로 김 원장은 경기 202호, 전국 2018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이 됐으며 가입식은 수병원 회의실에서 진행됐다.

수병원은 수원 유일의 ‘수지접합’이 가능한 병원으로, 지난 2017년 11월에는 수원시 보건의료인상도 수상했다. 김 원장은 의료강연, 의료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속적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이날 가입식에서 김 원장은 “따뜻한 주치의가 돼 환자의 평생건강을 지켜드리고자 노력하고 있는 만큼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서도 다양한 활동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보탬이 되고, 또 주변 분들에게도 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경희 경기북부 사랑의열매 본부장은 “지역사회의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아너소사이어티를 통해 우리 사회 나눔 문화를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