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미추홀구 주안동 플라스틱 제조공장 화재…인명피해 없어
인천 미추홀구 주안동 플라스틱 제조공장 화재…인명피해 없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후 인천 미추홀구 플라스틱 제조공장 동일 앤 프라스에서 불이 나 소방대원들이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 조주현기자
11일 오후 인천 미추홀구 플라스틱 제조공장 동일 앤 프라스에서 불이 나 소방대원들이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 조주현기자

…11일 오후 10시 57분께 인천시 미추홀구 주안동 플라스틱 제조공장 ‘동일 앤 프라스’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인천소방본부는 오후 11시 6분 대응 1단계를 발령한 데 이어 11시 20분에는 대응 2단계를 발령했다.

대응 1단계는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며 대응 2단계는 인접한 5∼6곳의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경보령이다.

소방당국은 특수구조대 등 장비 48대가 동원했고, 중앙구조본부 시흥화학구조센터 인력과 장비도 현장으로 향하고 있다.

오후 11시 40분 현재 인명피해는 없다고 소방당국은 밝혔다.

송길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