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구산업 최신 정보에 디자인 컨설팅까지 한번에...경기도 가구산업 플랫폼 구축
가구산업 최신 정보에 디자인 컨설팅까지 한번에...경기도 가구산업 플랫폼 구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가구산업 최신 정보를 공유하고, 디자인 컨설팅까지 받을 수 있는 온라인 플랫폼을 구축했다.

경기도와 경기대진테크노파크는 도내 가구 산업 활성화를 위한 온라인 홈페이지 ‘경기도 가구산업 플랫폼’을 구축,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고 15일 밝혔다.

‘경기도 가구산업 플랫폼’은 가구 산업의 최신 트렌드, 디자인, 가구 지원 사업 등 각종 정보를 공유하고, 가구 산업인들 간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해 개설된 온라인 기반 플랫폼이다.

이 플랫폼에서는 도내 가구 산업 종사자들과 가구에 관심 있는 도민들을 위한 다양한 콘텐츠를 운영한다.

먼저 ‘가구지원사업 소개’ 페이지를 통해 디자인 개발, 시제품제작 지원, 시험분석 지원, 홍보 마케팅 지원 등 경기도가 추진하는 각종 가구관련 지원사업에 대해 안내받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가구산업 분야 지원사업을 수행중인 각종 유관기관들의 현황과 위치 등을 안내함으로써 향후 지원사업 참여 시 활용 가능한 정보도 제공한다.

특히 주목할 만한 콘텐츠는 아직 사업화 되지 않은 가구 디자인을 바탕으로 도내 가구기업들에게 사업지원(기술이전) 및 컨설팅을 지원하는 ‘온라인 가구 디자인 뱅크’이다. 일종의 가구 디자이너-가구기업 간 기술거래의 장(場)인 셈이다.

이를 통해 100여개 이상의 국내외 가구 디자이너들의 디자인들을 제안할 예정으로, 주기적인 업데이트를 통해 최신 트렌드에 맞는 디자인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아울러 국내외 전시·박람회 일정, 디자인 동향, 가구산업 트렌드, 가구분야 학술·세미나, 가구기업 채용, 입찰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는 게시판을 구성했다. 뿐만 아니라 Q&A, 자유게시판 등 가구산업과 관련된 다양한 정보 공유와 의견 개진을 할 수 있는 공간도 함께 만들었다.

이 밖에도 가구 지원사업 정보를 제공하고 경기도 가구 기업 간 정보교류를 할 수 있는 온라인 밴드(Band, http://band.us/@gfurniture)도 함께 운영해 온라인 플랫폼과의 시너지 효과를 도모할 방침이다.

‘경기도 가구산업 플랫폼’은 PC(gfurniture.or.kr)는 물론, 휴대폰이나 태블릿PC 등 모바일로도 접속이 가능하다.

도 특화산업과는 “새로운 플랫폼을 토대로 최신 가구산업 정보 교류 체계를 구축하고, 디자인 분야 활발한 기술 거래를 도모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도내 가구산업 발전을 위해 온·오프라인을 통해 전방위적 지원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이선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