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시' 최민식X스칼렛 요한슨, 뇌를 100% 사용하게 된다면?
'루시' 최민식X스칼렛 요한슨, 뇌를 100% 사용하게 된다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루시' 포스터. UPI 코리아
영화 '루시' 포스터. UPI 코리아

영화 '루시'가 16일 오후 케이블채널 OCN을 통해 방송되면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2014년 개봉한 '루시'는 뤽배송 감독이 연출을 맡고, 배우 스칼렛 요한슨, 모건 프리먼, 최민식 등이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루시'는 평범한 삶을 살던 '루시(스칼렛 요한슨)'가 미스터 '장(최민식)'에게 몸 속에 강력한 합성 약물을 넣은 채 강제로 운반하게 된다. 그 가운데 갑작스런 외부의 충격으로 인해 몸 속 약물이 체내로 퍼지면서 루시의 안의 모든 감각이 깨어나기 시작하면서 벌어지는 이이기.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루시'는 국내 전국 누적관객수 197만 4,893명을 기록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