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북성포구 일대 수질오염 개선 위해 하수도 정비
인천 중구, 북성포구 일대 수질오염 개선 위해 하수도 정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중구가 북성포구 일대의 수질 오염을 개선하기 위해 하수도 정비에 나선다.

16일 중구에 따르면 북성포구와 인근 인천역 일대에 생활 하수나 빗물이 그대로 방류되면서 수질을 오염시키는 점을 고려해 공공하수도 정비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구는 지난해 7월 하수관로 진단 결과 북성포구 일대에 정화 처리되지 않은 하수가 일부 방류된 사실을 확인하고 정비에 나섰다.

하수관로의 내구연한이 지나거나 노후해 빗물과 생활 하수를 모으는 차집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 것으로 구는 파악했다.

구는 북성포구 인근을 중심으로 하수도 정비를 하기로 하고 올해 9월까지 사업비 8천만원가량을 들여 실시설계용역을 마칠 예정이다. 이후 용역 결과에 따라 공사비를 확보해 정비를 추진한다.

중구 관계자는 “하수관로를 개량하면서 아예 포구 일대로는 방류 자체가 이뤄지지 않도록 관로를 다른 방향으로 바꿀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은 북성포구 일대 갯벌 7만㎡를 악취가 심각하고, 포구로 연결되는 길이 좁아 관광객이 찾기도 어려워 2021년까지 매립하는 환경개선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허현범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