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현, 호주오픈 2회전 탈락…‘4강신화 재현’ 실패
정현, 호주오픈 2회전 탈락…‘4강신화 재현’ 실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책 남발 끝 佛 에르베르에 1-3 패배
정현(25위)이 17일 호주 멜버른 파크에서 열린 2019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본선 2회전 피에르위그 에르베르(프랑스)와의 경기에서 사력을 다해 에르베르의 공격을 받아내고 있다. 연합뉴스
정현(25위)이 17일 호주 멜버른 파크에서 열린 2019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본선 2회전 피에르위그 에르베르(프랑스)와의 경기에서 사력을 다해 에르베르의 공격을 받아내고 있다. 연합뉴스

1년 만에 메이저 대회 4강 신화 재현에 나선 정현(세계랭킹 25위·한국체대)이 2회전에서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은 17일 오후 호주 멜버른 파크 아레나에서 열린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2019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4일째 남자 단식 2회전에서 피에르위그 에르베르(세계 55위·프랑스)에 1대3(2-6 6-1 2-6 4-6)으로 덜미를 잡혔다.

이로써 지난해 이 대회에서 한국인 최초 메이저 대회 4강 진출의 쾌거를 일궜던 정현은 1년 만에 다시 찾은 코트에서의 영광 재현에 실패했다.

1세트 상대의 강서브에 속수무책으로 무너지며 27분만에 2-6으로 주저앉은 정현은 2세트 중 내린 비 덕분에 약 25분 간 숨을 돌리며 살아나 6-1로 따내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전세를 반전시키는 듯 했던 정현은 3세트에서 다시 실책을 연발하며 2-6으로 빼앗겨 세트스코어 1대2로 뒤졌고, 4세트에서도 게임 스코어 2-2에서 자신의 서브 게임을 지키지 못하며 추격에 실패해 패하고 말았다.

특히, 정현은 3세트에서만 에르베르(5개)보다 8개 많은 13개를 쏟아내 자멸했다.

지난해 이 대회 4강 진출로 랭킹 포인트 720점을 받았던 정현은 이번 대회 2회전 진출로 랭킹 포인트 45점만 방어해 대회 종료 후 랭킹이 50위 안팎으로 밀려날 것으로 보여진다.

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