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국내 취업 외국인 88만4천명…6년새 30% 증가
작년 국내 취업 외국인 88만4천명…6년새 30% 증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 국내 취업 외국인 88만4천명…6년새 30% 증가

국내에서 취업한 외국인이 6년 사이에 약 30% 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통계청과 법무부가 작성한 이민자 체류실태 및 고용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취업 외국인은 88만 4천명으로 비교 가능한 통계를 지난 2012년보다 18만 6천명(26.7%) 늘었다.

2016년 83만 5천명이던 국내 취업 외국인은 2017년 83만 4천명으로 소폭 줄었다가 지난해 5만 명 늘었다.

외국인과 한국으로의 귀화 허가를 받은 지 5년 이내인 ‘귀화허가자’를 합한 ‘이민자’ 취업 인구는 지난해 91만 9천명으로 전년보다 6천명 많았다.

단기체류자격으로 입국해 불법체류 중인 이들은 제외한 조사 결과다.

외국인 취업자가 증가하는 가운데 이들의 임금 수준도 상승했다.

2012년에는 외국인 임금근로자의 69.6%가 월 100~200만 원 가량을 받았으나 지난해에는 49.5%가 200∼300만 원 미만, 12.7%가 300만 원 이상을 받아 과반이 월급 200만 원 이상이었다.

권오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