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재균·손아섭·전준우, 연봉 얼마길래?…"돈 많으면 형"
황재균·손아섭·전준우, 연봉 얼마길래?…"돈 많으면 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MBC
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MBC

프로야구선수 KT위즈 소속 황재균이 첫 예능에 도전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야구 황재균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황재균은 손아섭 전주우와 만나 저녁 식사를 했다. 세 사람은 고기집을 향했다. 고기를 굽던 황재균은 "제일 형을 굽게 할 순 없지. 그래서 아섭이는 굽게 안 하잖아"라고 말했다.

이에 전주우는 "그래 동생은 쉬고 형은 먹고"라고 하자 황재균은 "그게 아니라 돈이 많으면 형이다. 준우야 뭐하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손아섭은 한국프로야구(KBO) 연봉 톱 5에 든다. 2018년 기준 손아섭은 연봉 15억 원, 황재균은 12억원, 전준우는 2억 7000만원으로 알려져 눈길을 끌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