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명절 전통시장 25곳 한시적 주차 허용
설 명절 전통시장 25곳 한시적 주차 허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명절을 맞아 인천 전통시장 25곳의 주변 도로에서 한시적으로 주차가 허용된다.

인천지방경찰청은 설 대목에 전통시장 이용을 활성화하고 시민 편의를 높이기 위해 26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지역 전통시장 25곳 인근에서 주차단속을 미룬다고 22일 밝혔다.

이 기간 중구 종합어시장·신포시장·동인천청과시장·현대시장·신흥시장·제물포시장·용현시장 등 시내 전통시장 22곳 인근 도로에서는 주차 허용구간에 한해 최대 2시간까지 차량을 세울 수 있다.

송현시장·석바위시장·송도역전시장 등 3곳에서는 평소와 마찬가지로 출퇴근 시간대(오전 6∼9시·오후 5∼9시)를 제외하고 언제든지 주차할 수 있다.

그러나 경찰은 2열로 주차하거나 2시간 이상 장기 주차하는 차량은 집중적으로 계도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전통시장 25곳 주변 도로를 모두 합치면 차량 1천120여대를 댈 수 있다”며 “시장 주변 도로에 주차하더라도 기본적인 질서는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강정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