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도시재생전략계획 공청회 개최
군포시 도시재생전략계획 공청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가 도시 자생력 강화와 생활편의시설 확대 등을 위해 2027년까지 도시를 4개 권역으로 구분, 우선순위에 따라 활성화 지역을 지정하고 주민과 함께 지역별 특성에 맞는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이와 관련, 시는 오는 29일 오후 3시 군포시청 2층 대회의실에서 ‘2027년 군포시 도시재생전략계획(안)’을 시민 및 관계 전문가들에게 공개하고, 의견을 청취하는 공청회를 개최한다.

공청회에서 시는 도시재생전략계획의 개요, 도시의 쇠퇴 진단 및 도시재생 여건 분석, 도시재생활성화지역 지정(안) 등을 설명할 예정으로 시민은 물론 군포의 도시재생에 관심이 있는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가 가능하다.

민병재 도시재생과장은 “정부의 도시재생기본방침과 경기도의 도시재생 정책 방향, ‘2030 군포도시기본계획’ 등을 기본으로 균형 잡힌 도시재생전략계획안을 수립할 예정”이라며 “공청회 이후 시민 및 전문가 의견을 최대한 수렴해 소통ㆍ공감 행정도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청회와 시청 도시재생과에서 관계자료 열람한 후 군포시 도시재상전략계획과 관련 의견을 밝힐 사람은 다음달 11일까지 의견서를 작성해 제출(이메일 gogolys@korea.kr, 팩스 031-390-0629)하면 된다.

군포=윤덕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