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 75사단, 남양주ㆍ포천지역 일대서 혹한기 훈련
육군 75사단, 남양주ㆍ포천지역 일대서 혹한기 훈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군 75사단은 오는 28일부터 2월 1일까지 남양주 및 포천지역 일대에서 혹한기 훈련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혹한 속에서도 적과 싸워 이길 수 있는 최상의 ‘현존 및 동원전력 전투준비태세 완비’를 위해 실시하는 이번 훈련은 남양주시(진접ㆍ오남읍)와 포천시 일대에서 전개된다.

특히 이번 훈련기간 중에는 47번, 87번 도로를 이용해 다수의 부대 차량 및 병력이 이동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일부 구간에서 교통통제 및 차량 감속운행에 따른 주민불편이 예상된다.

이에 부대는 “훈련 전 기간에 걸쳐 현장에 상주하는 안전통제반을 편성 운용해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무엇보다 지역주민의 생명과 재산, 지역안보를 보장하기 위해 실시하는 훈련인 만큼, 주민 여러분의 양해와 협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남양주=하지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