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설 맞아 행복화성 바다장터 운영
화성시, 설 맞아 행복화성 바다장터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는 오는 25일부터 26일까지 이틀간 민족 대명절 설을 맞아 ‘행복화성 바다장터’를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지역 수산자원 홍보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마련된 바다장터는 동탄중앙어울림센터에서 낮 12시부터 오후 6시까지 열린다. 바다장터에는 고온리, 국화리, 궁평리, 백미리, 제부리 어촌계와 한국여성어업인연합회 제부지회, 경기남부수협 등이 참여하며 굴, 박하지, 수제김, 가리비, 새우젓, 게장, 꼬막장, 건어물 등이 할인된 가격에 판매된다. 또 시식행사와 화성시 바다 사진 전시ㆍ홍보도 진행된다.

이재봉 시 해양수산과장은 “고품질의 신선한 지역 수산물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기회”라며 “시민들이 화성의 바다를 일상 속에서 자주 만나볼 수 있도록 수산물직거래 장터를 확대 개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화성=박수철ㆍ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