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올해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1천273개 창출
인천시, 올해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1천273개 창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지역주도형 청년 일자리사업 공모에서 30개 사업이 선정돼 국비 82억1천400만원을 확보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자체가 청년 일자리 창출사업을 만들고 운영할 수 있도록 행안부가 지원하는 것으로 전국적으로 2021년까지 총 7만명 이상의 청년을 지원한다.

시는 확보한 국비에 지방비 88억원을 더해 지역정착 지원형 사업 350개, 청년창업 희망스타트 지원사업 461개, 민간취업 연계형 사업 462개 등 올해 총 1천273개의 청년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목표다.

시는 이달 중 모든 사업에 사업비를 교부해 신속한 사업추진을 돕기로 했다. 시는 지난해에도 이 사업을 통해 30억원의 국비를 확보했으며 428개의 청년 일자리를 만들었다.

시 관계자는 “ 2019년도에도 현장에서 답을 찾고, 적극적이고 신속한 업무 추진을 통해 청년 일자리와 창업 지원정책 추진할 것”이라며 “시민이 만족하고 행복할 수 있고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이 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영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