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이란 3-0 완파하고 아시안컵 결승 진출
일본, 이란 3-0 완파하고 아시안컵 결승 진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9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경기장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준결승 이란과의 경기 후반전에 선제골을 성공시킨 일본의 오사코 유야가 환호하며 그라운드를 누비고 있다.연합뉴스

일본이 ‘사실상의 결승전’서 중동의 강호 이란을 꺾고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결승에 선착했다.

일본은 29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경기장에서 열린 준결승전에서 오사코 유야의 멀티골을 앞세워 이란을 3대0으로 완파하고 결승에 진출, 2011년 대회 이후 8년 만에 정상 탈환에 나서게 됐다. 통산 5번째 우승 도전이다.

전반 초반 일본의 단단한 수비에 막혀 고전하던 이란은 전반 22분 아즈문의 슈팅을 시작으로 주도권을 잡았지만 상대 골문을 쉽게 열지 못했다. 이후 세 차례씩 슈팅을 주고 받은 두 팀은 전반을 득점없이 마쳤다.

후반들어 이란이 거센 공세를 펼쳤지만 선취골은 일본 몫이었다. 후반 11분 오사코가 미나미노의 크로스를 헤딩골로 연결했다.

허를 찔린 이란은 만회골을 노렸지만 오히려 후반 22분 페널티 지역에서 핸드볼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내줬고, 키커로 나선 일본의 오사코가 침착하게 차넣어 2대0으로 점수 차를 벌렸다.

승기를 잡은 일본은 적극적인 공격으로 흐름을 이어갔고, 후반 추가시간 하라구치 겐키가 왼발 슛으로 추가골을 꽂아 대승을 거뒀다.

일본은 하루 뒤 열릴 카타르-UAE전 승자와 2월 1일 우승을 다툰다.
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